초호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경제성장을 앞세운 현대화 물결 속에서 숲과 자연이 훼손되는 안타까움이 컸습니다. 


대대로 물려받은 소중한 숲과 땅 위에 누구나 쉴 수 있는 휴식처를 가꾸고자 설계에서부터 시공까지 모든 공간에 정성을 가득 담았습니다.


옛날 초호정이 조성될 때 뜻을 담아 찾아주시는 모든 분들이 일상으로 돌아가기 전까지 힐링이 되는 공간으로 편안하게 누리셨으면 좋겠습니다.


나누고 베푸는 마음으로 언제나 초호를 찾는 분들에게 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나누고 베풀다 

초리골에서 실천된 초호정의 기적


SINCE 1947


1947

사람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다.

일제강점기 직후 먹을 것이 부족하고 어려운 상황을 안타깝게 

생각했던 초호 우종하 선생은 초리골 및 인근 주민들을 위해 

특단의 대책을 실천합니다. 


연못을 마을 주민 및 인근 주민들이 만들도록 하고 품삯으로 식량을 제공한 것입니다. 결국 맨손과 호미로 일궈진 연못 초호정은 어려웠던 당시의 사람들에게 식량을 구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습니다.

우종하 선생 면장시절 법원교 건립당시
우종하 선생 면장시절 법원교 건립당시
초호정에서 열린 라이온스 회장 취임식 장면
초호정에서 열린 라이온스 회장 취임식 장면

1947

맨손으로 완성된 초호정

어려운 상황의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것과 동시에 힘든 시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당시 초호정 공사는 중장비 없이 사람의 손으로만 완성된 기적이었습니다.


1947년 완성된 초호정은 맨손의 기적이었습니다. 파주에서 직접 나눔을 실천해왔던 초호 우종하 선생의 뜻은 지금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1991

초리골의 상징이 되었던 초호정

큰 연못은 마을 사람들과 법원리 인근 주민들에게는 소중한 나들이 공간으로 활용되었습니다. 날씨가 좋을 때면 소풍을 즐길 수 있었던 초호정은 예전부터 지역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 왔습니다.

지역주민초청 음악회 행사
지역주민초청 음악회 행사

1997

바쁘고 지친 현대인들을 위한 쉼터 조성

대대손손 이곳에 살아왔던 초리골 주민 뿐만 아니라 파주, 고양, 양주, 서울 시민들의 쉼터로 자리잡았습니다. 수많은 기업과 단체의 야유회 및 워크샵 장소로 각광을 받아온 초호는 초호정의 뜻을 더 크게 실천할 수 있었습니다.

2008

더 많은 분들에게 나눔을 실천하는 초호

초호쉼터를 더 많은 분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꾸준히 확장하고 카페와 펜션 등의 부대시설을 정비하였습니다. 지역사회의 나눔을 실천하는 행사를 적극 후원함으로써 지역사회에 역할을 할 수 있는 일들을 꾸준히 지원해왔습니다.

법원읍 어르신 한마당 축제
법원읍 어르신 한마당 축제
초호 펜션 리뉴얼 오픈 및 카페주변 정비완료
초호 펜션 리뉴얼 오픈 및 카페주변 정비완료

2021

코로나 19에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곳

전세계적인 팬데믹에도 저희는 꾸준히 초호를 가꿔오고 있습니다. 카페와 펜션을 이용하는 모든 고객분들에게 편안한 휴식과 쉼의 가치를 전달해드리며, 보람을 느끼고 있습니다.


초리골 소식

초호초호펜션 거위가족 함께 쉬는 방법

초호쉼터를 방문해주시는 방문객분들에게 안내드립니다. 거위가족은 초호펜션에서 함께 살고 있는 반려동물입니다. 최근 방문객분들이 거위가족을 지나치게 쫓아다니거나 돌을 던지는 일들이 발생하여 ㅠㅠ 초호쉼터 이용 시 눈으로만 봐주시기를 다시 한번 당부드립니다.


- 거위가족을 너무 쫓아다니면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서 힘들어요

- 거위가족에게 돌을 던지지 말아주세요.

- 작은 아이들은 거위들이 다가와 부리로 쪼을 수 있기 때문에 부모님이 꼭 아이들을 옆에서 봐야합니다

- 연못에 돌을 던지지 말아주세요.

- 초호쉼터 내 시설을 파손하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초호쉼터는 초리골164카페, 초호펜션 등 방문객 분들이 이용하실 수 있는 휴식공간 및 시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기본적으로는 이용 고객을 위한 사유지이므로 이점 꼭 참고하셔서 이용 바라며, 거위가족을 항상 초호쉼터에서 보고 싶은 모든 분들을 위해 거위가족들을 잘 보살필 수 있도록 조금만 배려 부탁드립니다.


시설 내 아이들과 함께 방문하실 경우 보호자분들은 반드시 아이들과 함께 있어야 합니다. 해빙기 연못위 거위를 쫓아가다가 얼음이 깨져 안전사고의 위험이 있을 수 있습니다. 초호쉼터 내 연못은 수심 약 3m 이상의 연못이므로 부모님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점 다시 한번 양해 바랍니다.



거위가족과 함께 닭 가족도 있어요 ^^